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눈 감고 둘러보니 종이의 바다라.
만두의전설

공지사항

글 보관함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view]인 디 에어(Up in the Air, 2009) - 스포일러 없음

2010. 3. 21. 04:01 | Posted by 만두의전설
이 영화의 존재를 알 게 된건 <신어지>님의 주간 개봉영화 옥석가리기에서(제 영화정보의 대부분입죠;;) 였습니다. 만점+1 점을 주셨는데 과연 이 영화가 그토록 가치있는 작품일까? 싶은 마음에 보아 버렸던 영화 <인 디 에어>입니다.


조지 클루니의 살인미소와 베라 파미가의 섹시함이 돋보이는 <인 디 에어>입니다.

개인적으로 조지 클루니를 잘 몰라서 그런지(오션스 시리즈 외에는 기억이 없어요ㅜㅜ) 이 영화에서의 그의 연기가 어떤점에서 특출난지 잘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그의 미소는 같은 남자로서도 여전히 멋집니다.! 역시 Nice guy의 전형이십니다.^^

인 디 에어가 베라 파미가를 본 첫 작품이 되었습니다. 베라 파미가를 일전에 한 번도 스크린으로 뵌 적이 없었는데 캐릭터의 약간의 시니컬한 면에서 조지 클루니가 맡은 라이언 빙햄 과 다른 상황에 놓인 사람이라는 설정을 눈치 채벼렸습니다.

안나 켄트릭은 아직 성숙되지 못한 젊은이의 연기를 너무나 잘 해주었다고 봅니다. 개인적으로는 안나 켄트릭이 맡은 나탈리 키너에게 가장 정이 갔습니다.^^ 행동하고 부딛치며 세상을 배워가는 게(때론 힘든 상황을 맞이하더라도) 너무 재미있게 보였다랄까요?

<제이슨 라이트먼>감독의 작품으로 전작 <주노>가 대표작인데 제가 <주노>를 보지 못했습니다. 그러니 더 이상 어떻다 말 할 수가 없네요.;; 영화 지식이 짧다는 게 참 안타까울 뿐입니다. 주노를 찾아보면서 한 번 봐야겟다는 생각을 가질 뿐이지요.



이 영화는 사람을 설레게 합니다. 바로 여행에 대한 동경과 설렘을 그대로 전해 주는데요. 비행기에서 내리는 순간 다른 세상에 서 있는 기분이란 참 멋진 것 같습니다. 언제고 깊이있는 여행을 떠나보고 싶다는 열망을 가진 제게 재빠르게 삶을 가속 시킬 이유를 제공 해 주는 것 같습니다.^^

기업이 직원을 해고하는 건 때에 따라서 사실 필요한 일입니다. 하지만 기업이 직원에게 사과해야 하는 입장이라는 건 변함이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소한의 성의조차 보이지 않는다면 기업으로서 책임을 망각 한 게 아닌가 싶습니다. 극중 휴대폰 문자 메시지로 이별을 통보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이 장면을 보면서 Sex and the city의 포스트잇 작별 이 떠올랐습니다. 너무나 간단하게 작별당해서 너무나 황당한 하루를 보낸다는 이야기였는데, 꽤 재미있었습니다. 중요한 건 작별당한 사람은 받아들이는데 시간이 걸린다는 사실입니다.

이별(회사와의 이별이건, 사람간의 이별이건)의 실체는 작별을 통보하고 헤어지는 겁니다. 그 외의 다른 것이 필요하진 않죠. 하지만 이 두 단계에 성의라는 감초가 들어선다면 이별을 당하는 사람 입장에서 받아들이는데 필요한 충격과 노력이 상대적으로 줄어들게 됩니다. 효율 만능주의에 살고 있는 현대 사회를 미미하게나마 비판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사실 꽤 재미있게 봤지만 신어지님게서 만점+1점을 주실 정도의 감동이 제게는 없었습니다. 제 기준으로는 별 다섯개 중 네개 입니다. 흥미있고 잘 짜여졌고 아쉬울 건 없었지만, 탁월하다는 느낌은 받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물론 제 영화보는 눈이 막눈이어서 그렇다고 생각 합니다^^

Up In the Air. 뜬금없지만 삶은 허공에 뜬 마음과 같을까, 생각해 봅니다.

Comment

  1. 아카데미에 6개가노미네이트 되었다면 대단한 영화입니다.
    한번 보고 싶군요~

  2. 노을이두 보고 싶어지네요

  3. supab 2010.03.21 12:41 신고

    <주노>도 꼭 한번 보세요. 전 아직 못 본 <흡연, 감사합니다>가 너무 보고싶어요 ㅋ

    • <주노>찾아보고서 꼭 봐야겠다고 생각 했어요. <흡연, 감사합니다는> 신어지님 리뷰 봤는데, 그것도 재미있겠던데요.ㅎㅎ 근데 어디서 구해봐야하련지...

  4. supab 2010.03.21 17:04 신고

    dvd도 없구 제휴컨텐츠가 있나 찾아봐야겠네요. 뭐 이것마저 없으면 어쩔 수 없는거죠 -_-;;
    어쩔 수 없다는건 안보겠다는 뜻이 아닙니다..ㅋ

  5. 조지클루니,말이필요없는배우죠...꼭한번보겠습니다~

  6. 딱 끌리는 뭔가는 없어서
    볼까 말까 고민스러운데...
    만두의 전설님 리뷰를 읽다보니 보고 싶어지는데요~ ^^

  7. 출발 비디오여행에서 보고나서
    아... 봐야겠다!! 싶었습니다. ㅎ
    아직 못보고 있긴 하지만요 ㅡㅜ

    • 스크린 내리기 전에 재빠르게 보시는 겁니다.^^ CGV에서는 이번 주 수요일까지만 상영 하는 것 같네요.ㅎㅎ

  8. 이 아주 좋은, 좋은 영화입니다. 나는 여러 번 지켜 보았다.

  9. moncler 2013.01.05 16:51

    Airport management practices can be distinguished from two different perspectives. Firstly,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online, an entity can manage airports as an integrated network. On the contrary, airports can be managed by an autonomous entity that is responsible for a low number of airports. Secondly, airport authorities can be owned either by public institutions,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españa, by private firms or a mix of both. These practices have a wide range of effects on the ability of an airport authority to attract the most convenient airlines for it. In addition to this,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any competitive airline strategy depends fundamentally on airport access. In this way,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chaquetas, Rome airport management trends to have effects on airline and italian airports competition. Although international services are still highly regulated, it can be said that travelers enjoy currently of a greater choice of alternatives to chose,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a higher service frequency and low prices, http://www.moncleroutletespain.com/ moncler outlet.Related articles:


    http://hkebi.tistory.com/301 http://hkebi.tistory.com/301

    http://inbox7.tistory.com/82 http://inbox7.tistory.com/82

  10. 조차 잃는 악순환이 계속 될 것입니다.